목재 감성과 기능 살린 우드 인테리어
상태바
목재 감성과 기능 살린 우드 인테리어
  • 이명화 기자
  • 승인 2016.11.17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이방과 침실에 적용된 에버히노끼 편백나무 루버
프라임우드 오동나무 오트밀 루버 시공 모습

건강하고 아름다움을 추구하는 인테리어의 화두 속에서 피톤치드를 가지고 있는 목재로 마감하려는 시도가 지속적으로 성장 중이다.
그중에서도 케이디우드테크(대표 홍활)는 가장 피톤치드가 많이 함유된 실내용 목재제품 편백나무를 중심으로 오동나무, 그리고 탄화목재, 고재로 만들어진 우드 인테리어를 선보이고 있다.
일반적으로 목재제품을 인테리어 소재로 사용하게 되면 석재의 차가움과 광물질에서 발산하는 라돈 대신에 우리 몸에 유익한 피톤치드의 산림욕 효과를 볼 수 있다. 보온 단열 기능과 보습 조절 기능도 다른 소재들 보다도 우수하기 때문에 비교적 보송한 실내 공기를 유지할 수 있다.
최근 들어서 목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더욱 과학적이고 세심하게 가공한 목재제품들이 유통되고 있다. 간편 시공, 수려한 디자인, 기능성, 반영구적 수명을 자랑하는 인테리어가 가능하다.
현재 케이디우드테크에서는 ‘에버히노끼-라이너 화이트’를 출시했다. 편백나무 제품으로 편안하고 포근한 숙면을 취하도록 한 이 제품은, 천연 스테인 마감과 피톤치드 히노끼 치올을 캡슐화해 도포한 제품으로써 고유의 향을 변함없이 오래도록 즐길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오염으로부터 자유롭다. 옹이가 전혀 없는 완전 무절 편백나무를 원료로 한 미적인 ‘에버히노끼 라이너’ 제품이 더욱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침실과 어린이방에 설치해 편안한 숙면과 면역 기능 향상, 알레르기로부터 해방되는 장점도 두드러진다.
또한 케이디우드테크에서는 ‘프라임우드-오동나무 오트밀 루버’도 선보이고 있는데, 이는 거실 인테리어로 쾌적한 실내공기를 위해 실크벽지 대신 오동나무 오트밀 루버로 천장과 벽을 완성했다. 또한 저렴한 가격과 편한 시공성 그리고 반영구적 수명을 자랑하고 있다. 관련 문의는 전화(02-3401-5525)로 할 수 있다.                             

이명화 기자   lmh@woodkore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