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목재 품질 인증(KWood), KS 인증으로 통합 운영
  • 이명화 기자
  • 승인 2017.10.01 19:30
  • 호수 559
  • 댓글 0

 

목재 품질 향상·유통 투명성 기대 
7개 품목→28개 품목 확대 인증


한국임업진흥원(원장 김남균)은 9월 22일(금)부터 목재이용법에 의해 목재제품의 원활한 유통, 품질 향상 및 소비자 보호를 위해 운영하던 목재제품 품질 인증(KWood)이 KS 인증으로 통합·운영된다고 밝혔다. 
목재제품 품질 인증은 2004년 목재제품 등 임산물의 품질 향상 및 소비자 보호를 위해 임산물 품질 인증이라는 이름으로 국립산림과학원에서 시작됐다. 2012년 한국임업진흥원 설립 이후에는 목재제품 품질 인증(KWood)이라는 이름으로 방부목재, 건조 제재목, 목탄·목초액 등 7가지 품목을 생산하는 우수한 업체를 대상으로 약 140여건의 인증을 부여해왔다.
중복되는 인증의 부담을 줄이고자 시행된 범부처 국가인증 통합의 일환으로, 2015년 KWood 품질 인증이 KS 인증으로 흡수·통합되는 것으로 결정됐으며 2017년 9월 22일 이후로는 KS 인증으로 운영된다.
KWood 인증은 7가지 품목만을 대상으로 운영했으나, KS에서는 28개 품목에 대해 인증을 하고 있으며, 인증품목을 추가로 발굴하고 있다. KS 인증은 인증제품의 우선구매, 입찰계약의 특례(지명경쟁입찰), 검사·형식 승인의 면제 등의 혜택이 있다.
그동안 발급됐던 KWood 품질 인증이 KS 인증으로 전환되는 것은 아니지만, 유효기간 내에서는 KWood 인증 기업이라는 홍보 및 인증서 활용이 가능하며 한국임업진흥원의 지속적인 사후관리를 받게 된다. 김남균 원장은 “KWood 인증이 KS 인증으로 거듭나면서 목재제품의 품질 향상과 투명한 유통, 건강한 시장 조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한국임업진흥원 산업지원실로 문의할 수 있다.
그 외에도 한국임업진흥원과 산림청은 지난달 22일(금), 진흥원 다드림홀에서 ‘산림인재 글로벌 취업 역량강화 프로그램’ 참여자 20명의 성과발표회를 개최했다. 본 프로그램은 ‘산림청 해외산림인턴사업’의 신설 과정으로 국내 산림분야 전공자를 대상으로 국내·외 선진 산림교육과 맞춤형 취업 컨설팅을 제공한다. 


이명화 기자 

이명화 기자  lmh@woodkorea.co.kr

<저작권자 © 한국목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한목만평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