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타-마리아
상태바
산타-마리아
  • 편집부
  • 승인 2004.08.12 0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anta-Maria (Calophyllum brasiliense Camb.)

속명 : 칼로필룸속 (Calophyllum)


학명 : Calophyllum brasiliense Camb.와 C. lucidum Benth.


일반명 : 산타-마리아 Santa-Maria(열대 아메리카산)


다른 속명
거래명으로는 Maria, birmah, laulac, degame, chijole등의 이름이 가끔 쓰인다. 또 다른 속명으로는 퓨에르토 리코에서 palode Maria, 전프랑스령, 전영령 서 인도제도에서 galba, 전전영령 가이아나에서 kurahara, edaballi, wild calabash, 전전영령 혼듀라스에서는 birma, 쿠바에서는 ocuje, 하이티에서는 dalemarie, 도미니카 공화국에서는 baria Santa Maria, 수리남에서는 koerli, lorahara, koerahara, 브라질에서는 jacareuba, 콜롬비아에서는 palo Maria, 멕시코에서는 leche de Maria, palo Maria, cedro cimaron, 엘살바도르에서는 barillo, mario, vario, 혼듀라스에서는 Maria, 니카라과에서는 krassa, 파나마에서는 calaba, 과테말라에서는 mario라고 부른다.


분포
쿠바로부터 자메이카에 이르는 서인도제도 그리고 대륙에서는 멕시코 남부로부터 남쪽으로 중앙아메리카를 거쳐 남아메리카 서부에 분포한다.
모든 형태의 토양에 생장하는데 mahogany와 Spanish cedar류와 함께 생장한다. 가장 좋은 생장지는 습한 지역이지만 사질토나 사암토에서 특별히 잘 생장한다.


나무성상
높이 약 30~45m(100~150ft.), 지름 약 90~180cm(3~6ft.)에 달한다.
줄기는 길고 곧으며 15~21m(50~70ft.)의 무절재를 생산하고 때로는 27m(90ft.)의 것도 생산한다.
근장은 형성하지 않으며 수관이 둥글고 조밀하며 아름답다. 수피는 황록색이며 넓은 인편상으로 터지고 노령수가 되면 매우 거칠다.
수피를 부쉬거나 절삭하여 황색 검 레진을 생산하는데 이를 의약품으로 이용한다.


일반성질
심재는 담홍색~황홍색~홍적색~적갈색을 나타내며 얇은 유조직의 가는 세선으로 형성한 암적색 줄무늬가 만들어진다. 변재는 두께 1.5~2.5cm로 담색이며 심변재의 구별이 명확하지만 항상 뚜렷하게 구별되지는 않는다.
조직은 보통이고 균일하며 교착목리를 나타내지만 때로는 직선이다.
광택은 보통이며 향기와 맛은 없다.
무늬가 아름답고 경단면에서 리본무늬가 나타나며 색갈이 비슷하고 무늬가 아름다움으로 마호가니로 혼동하기 쉽다. 그러나 더 무겁고 강하며 더 내구성을 가지고 있다.
목재 1 입방척(cu. ft.) 당 생재중량은 23kg(51lbs), 기건중량은 17.1kg(38lbs):(34~44lbs)이다.
생재비중 0.52(0.42~0.59), 기건비중 0.61(0.54~0.70)이다.77) 목재는 천연건조 시키기가 어렵고 건조결함의 발생과 옹이부근에서 할렬경향이 있다. 그러나 인공건조를 시키면 일급품이 된다.
전수축률은 경단(방사)방향 4.8% 촉단(접선)방향 7.1% 용적수축률 12.3%이다.77) 또 다른 보고로는 생재비중 0.58, 기건비중 0.63이며 전수축률은 경단방향 5.0%, 촉단방향 7.7%, 용적수축률 12.7%로 예측보고하고 있다. 이 치는 미국산 black walnut의 치인 경단(방사)방향 5.2%, 촉단(접선)방향 7.1%, 용적수축률 11.3%와 비슷한 경향을 나타내고 있다.


기계적성질은 기건재의 경우 미국산 white oak에 비하여 탄성계수, 섬유평행 파괴강도, 목구면과 측면경도 등이 우수한 반면에 휨강도, 할열강도는 불량하다. 그러나 대체로 생재와 기건재에서 대등한 충격저항과 강도를 가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작업은 쉽고 용이하지만 평삭시 얇고 연한 유조직층으로 정목면에서 또 교착목리일 때 표면에 결함이 생기는 문제가 생긴다. 또 천공과 통삭(장부구멍) 가공시 조직이 인렬(引裂)하는 현상이 생기므로 주의가 필요하며 또 갈색 검 무늬가 있을때는 속히 칼날을 무디게 하는 등 다소 가공성이 불량한 것으로 보고 되고 있다.
대체로 작업성은 자작, 단풍, 마호가니, 리기다소나무 정도의 수준으로 판단된다. 특히 단판절삭에 관한 보고에 의하면 전처리를 72시간 이상 필요로 하고 절삭중에 크랙이 생기며 색갈과 결이 균일하지 않으므로 부적당하게 판단하고 있다.
또 검 무늬는 단판을 건조시킬 때 더욱 할렬이 많이 생기므로 부적당하다. 뿐만아나라 교착목리재를 로타리 절삭할 때에도 표면결함이 형성되어 좋지 않다. 내부성은 양호하지만 내충성과편집부   webmaster@woodkore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