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산림조합, 사회공헌대상 2년 연속 수상2019 조선일보 사회공헌대상, 다자녀가정지원부분 수상

산림조합중앙회(회장 이석형, 이하 산림조합)가 디지틀조선일보가 주최·주관하고, 조선일보, 보건복지부, 문화체육관광부, 환경부, 동반성장위원회가 후원하는 2019 조선일보 사회공헌대상(제8회)에서 다자녀가정지원부분 2년 연속상을 수상했다.

산림조합은 다함께 평화롭고 행복함을 원칙으로, 우리 사회의 미래인 아이들을 함께 돌본다는 의미를 살려 기업 내 다자녀가정지원과 기업의 사회적 책임 실천에 노력하고 있다. 또 국내 기업 중 최초로 다자녀가정 구성원의 산림조합 입사 지원시 5%의 가산점을 부여하며, 출산장려 지원금과 다자녀가정 포상 등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산림조합중앙회 이석형 회장은 2년 연속상 수상을 기념하며 “꾸준히 전개하는 다자녀가정지원 프로그램이 사회적으로 인정받는 것 같아 기쁘다”며 “다자녀 가정에 대한 사회적 존중과 응원의 문화가 우리 사회에 뿌리내리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산립조합은 따뜻한 공동체 실현을 위해 다자녀가정 지원을 비롯한 겨울철 땔감(장작)지원, 불우이웃돕기, 사회복지시설 위문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협동조합의 결속력 강화를 위한 조합원 교육과 장학금 지원 등 조합원 지원, 국산목재 책걸상 지원 및 묘목 무상지원 활동 등을 펼치고 있다.

김미지 기자  giveme@mediawood.co.kr

<저작권자 © 한국목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림조합중앙회#산림조합#다자녀가정지원부분#수상#사회공헌대상

김미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연관 키워드 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