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국유림관리소, 포항세관과 수입 목재제품 협업단속
상태바
영덕국유림관리소, 포항세관과 수입 목재제품 협업단속
  • 김미지 기자
  • 승인 2019.05.30 0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법·불량 수입 목재제품 국내 반입 원천 차단

남부지방산림청 영덕국유림관리소(소장 금시훈)는 불법·불량 목재제품의 국내 반입을 사전 차단하기 위해 포항세관과 함께 연말까지 협업단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영덕국유림관리소는 단속 세관을 피해 다른 세관으로 목재제품을 수입하는 우회반입을 원천 차단하기 위해 올해 처음으로 포항세관과 협업단속을 실시해 수입 목재제품을 집중 단속한다. 세관과의 협업단속은 ‘목재의 지속가능한 이용에 관한 법률’에 따른 목재수입유통업 등록 여부, 규격·품질 표시 여부 등을 확인하고 제품의 시료를 채취해 전문 검사기관에서 시험·분석한 결과가 부적합 판정을 받을 경우 판매정지·반송·폐기명령 등으로 처리된다.

금시훈 영덕국유림관리소장은 “우리나라 목재제품 80% 이상이 수입에 의존하고 있는 만큼 지속적으로 협업단속을 실시해 국민의 안전과 목재산업의 유통질서 확립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 전했다.

김미지 기자   giveme@mediawood.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