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우딘, 독일 ‘클라센’ 한국 판매 사업 협약 체결

친환경 인테리어 건축자재 전문기업 (주)우딘이 지난달 24일 인천에 위치한 우딘 본사에서 독일 마루 전문기업 ‘클라센’과 국내 판매 사업 체결을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독일 마루 전문기업 클라센은 전 세계 마루 물량의 20%를 차지하는 대기업으로 아프리카를 제외한 모든 나라에 제품을 수출하고 있다.

오늘 행사에는 강원선 우딘 회장과 MR. Jürgen Resch 클라센 영업 총괄 부사장, 양 사 임직원 및 직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식을 통해 우딘은 보다 다양한 클라센의 제품을 국내 시장에 선보이게 된다. 이번에 취급하는 제품은 ‘비지오그란데’로 고급스러운 디자인은 물론 내습성, 시공성 등 다양한 기능을 갖춘 보드다. 추후 내부적인 논의를 통해 다른 아이템도 선보일 예정이다.

우딘 관계자는 “현재까지 우딘에서 클라센 제품에 대한 홍보, 마케팅이 타사에 비해 매우 소극적이었다”며 “시장 규모와 사업 안정성을 확인했으니 앞으로는 더욱 적극적인 홍보에 힘쓸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미지 기자  giveme@mediawood.co.kr

<저작권자 © 한국목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딘#클라센#한국판매#마루#보드#비지오그란데#친환경인테리어#건축자재

김미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연관 키워드 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