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목재화물, 국적선으로 수송한다
목재업계·해운 상생협력 위한 MOU체결
  • 한국목재신문 편집국
  • 승인 2019.08.30 13:41
  • 호수 0
  • 댓글 0
정태순 한국선주협회 회장(왼쪽)과 한국목재합판유통협회 박경식 회장이 해운-목재업계 상생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서에 서명한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한국목재신문=한국목재신문 편집국] 한국선주협회는 해운-목재업계 상생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한국선주협회 정태순 회장과 한국목재합판유통협회 박경식 회장은 29일 여의도 해운빌딩 10층 선주협회 대회의실에서 해운-목재업계 상생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서에 서명하고 상호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상호 긴밀한 소통과 이해를 바탕으로 목재화물의 안정적 수송과 두 업계의 상생·동반발전을 도모하겠다는 것이다. 협약에 따라 목재 화물을 합리적 조건으로 선적하고 선주협회 회원사가 수송할 수 있도록 협조하게 된다. 수송계약 체결 시 해운법에 근거한 표준계약서 사용을 권고할 예정이다.

한국목재합판유통협회 관계자는 “목재 수입품이 국적선사가 수송할 수 있도록 계약조건을 변경하는 등 국적선 적취율 향상에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영무 선주협회 상근부회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목재협회와 상생과 국적선사의 안정적인 화물확보를 기대함은 물론 정부의 해운 재건 5개년 계획이 실현하는데 긍정적인 기여를 할 것이다”고 말했

한국목재신문 편집국  webmaster@woodkorea.co.kr

<저작권자 © 한국목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선주협회#한국목재합판유통협회#목재#화물수송

한국목재신문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연관 키워드 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