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시몬스 침대, 케노샤 퍼니처 신제품 선봬
  • 한국목재신문 편집국
  • 승인 2019.08.30 16:05
  • 호수 0
  • 댓글 0
시몬스 침대 케노샤 퍼니처 클레토

[한국목재신문=한국목재신문 편집국] 시몬스(대표 안정호)가 ‘케노샤’ 퍼니처 신제품을 30일 출시했다.

‘케노샤’는 시몬스 침대가 제안하는 라이프스타일 컬렉션으로 감각적인 디자인의 베딩, 퍼니처, 프래그런스, 베스 컬렉션 등 침실 공간을 완성해줄 다양한 아이템을 선보인다.

이번 시즌 벨벳, 천연 가죽, 패브릭 등의 다양한 소재와 모듈형 스타일, 헤드레스트 기능 등을 적용한 개성 있는 소파 신제품 6종을 새롭게 선보인다.

신제품 소파 ‘클레토(Cleto)’와 ‘드망(Demain)’은 빛에 따라 반사되는 섬세한 벨벳 소재를 사용해 공간에 특별한 무드를 선사한다.

볼드한 라운드 디자인과 벨벳 소재가 잘 어우러진 ‘클레토’는 ‘빈센트블루’와 ‘빈센트옐로우’ 등 감각적인 색감으로 선보인다.

‘드망’은 과감한 볼륨과 날렵한 마감 디테일이 조화를 이루며, ‘아피아브라운’, ‘아피아그레이’ 컬러 중 선택할 수 있다.

시몬스 침대 케노샤 퍼니처 드망

‘휴이트(Hewitt)’와 ‘리몬디(Rimondi)’는 모듈형 소파로 사용자의 기호와 공간에 따라 원하는 대로 조합, 배치 가능할 수 있어 한층 실용도가 높다.

‘휴이트’는 ‘보드그레이’ 컬러의 코튼 소재에 푹신한 쿠션감으로 공간에 따스함을 불어넣는다.

‘리몬디’는 패브릭의 독특한 직조감과 섬세한 오렌지 라인 디테일으로 공간에 경쾌함을 더한다. 세련된 베이지빛의 ‘윙그레이’ 컬러로 출시됐다.

소파에 스틸, 금속 다리를 적용한 플로팅 디자인으로 트렌디한 무드를 자아내는 ‘로세프(Rosef)’와 ‘펠튼(Felton)’도 선보였다.

패브릭 소재의 ‘펠튼’은 부드러운 회색빛의 ‘위브그레이’ 컬러로 출시해 포근하면서 모던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가죽 소파인 ‘로세프’는 소프트한 터치감의 천연가죽 등을 적용해 안락한 착석감과 내구성을 갖췄으며, 5단계 각도 조절이 가능한 헤드레스팅 기능을 탑재해 한층 편안한 사용감을 제공한다. ‘본블랙’과 ‘본베이지’ 컬러 중 선택할 수 있다.

생활 방수 기능이 적용된 시몬스 침대의 신제품 소파는 전국 시몬스 공식 매장 및 온라인 몰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국목재신문 편집국  webmaster@woodkorea.co.kr

<저작권자 © 한국목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몬스#시몬스침대#케노샤

한국목재신문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연관 키워드 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