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2019 목재문화지수’ 우수기관 선정
상태바
인천시, ‘2019 목재문화지수’ 우수기관 선정
  • 한국목재신문 편집국
  • 승인 2019.12.04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대공원 목재문화체험장에서 진행되는 목공체험프로그램.

[한국목재신문=한국목재신문 편집국] 인천시가 산림청과 목재문화진흥회가 선정한 ‘2019년 목재문화지수’ 우수기관에 선정돼 농림부장관상을 수상했다.

목재문화지수는 목재문화 진흥을 위한 정책과 사회적 인프라 목재 이용정도 목재사용 권장행사 및 캠페인 등을 측정해 평가하며 목재문화진흥회가 산림청의 위탁을 받아 평가한다.

인천시는 이번 평가에서 프로그램 40, 연이용자 12076명에 이르는 인천대공원 목재문화체험장의 성공적 운영과 지역경제활성화와 일자리창출에 기여하고 있는 숭의목공예센터 등이 좋은 평가를 받아 수상하게 됐다.

안상윤 녹지정책과장은 친환경 소재인 목재가 다양한 분야에서 소비될 수 있도록 하고 국산목재 이용 촉진과 함께 목재를 통한 문화수준도 높여나갈 계획이라며 인천대공원 목재문화체험장을 주축으로 목재문화진흥에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국목재신문 편집국   webmaster@woodkore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