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트렌드는 '업글인간'…까사미아, '서재 가구' 매출 상승세
상태바
2020년 트렌드는 '업글인간'…까사미아, '서재 가구' 매출 상승세
  • 한국목재신문 편집국
  • 승인 2019.12.27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목재신문=한국목재신문 편집국] 2020년을 앞두고 새로운 자기계발형 인간을 뜻하는 ‘업글인간’이 차세대 소비 트렌드 키워드로 주목받고 있다. 업그레이드(Upgrade) 인간의 줄임말인 ‘업글인간’은 남과의 경쟁보다 내면의 발전이나 자기 성장에 좀 더 집중하는 성향의 사람들을 의미한다.

이와 같은 소비 경향은 최근 가구ㆍ리빙 분야에서도 뚜렷해진 것으로 나타난다. 신세계 리빙&라이프스타일 브랜드 ‘까사미아’가 판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지난 11월 한 달간의 홈오피스 상품 매출이 전월 동기 대비 약 20% 가량 늘었다. 데스크, 책장은 각각 24%, 6% 상승했으며 의자 및 1인 리클라이너, 조명 등 관련 상품도 판매 호조를 보였다. 이는 나의 성장과 발전을 위해 집중하는 시간을 가질 수 있는 공간, 또는 나만의 취미 공간을 확보하기 위한 구매가 이뤄진 것으로 분석된다.

까사미아는 이러한 추세에 따라 홈오피스 상품의 SKU(Stock Keeping Unit)를 늘려나가고 있다. 지난 3월 론칭한 프리미엄 가구 컬렉션 ‘라메종’의 경우, 올 하반기 홈오피스 상품의 가짓수를 약 38% 늘렸다. 까사미아 상품에서도 프리미엄부터 저가형 상품까지 홈오피스 신상품을 지속적으로 추가 출시하고 있다.

그 중 ‘마고’ 데스크는 지난 가을 출시한 프리미엄 신상품으로, 모던한 스타일과 섬세한 디테일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어느 공간에서나 잘 어울리는 심플한 디자인과 더불어 일반 원목에 비해 내구성이 강한 애쉬 원목 등 고급 소재를 적용해 오랫동안 사용할 수 있다. 클래식하면서도 우아한 멋을 자랑하는 라메종 컬렉션의 ‘자드’ 데스크, ‘마농’ 책장 등도 인기다. 그 외 스크린, 패드 등 다양한 옵션을 조합해 원하는 스타일로 구성 가능한 ‘루이’ 시리즈, 골드 컬러의 스틸과 우드 소재의 조화로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내는 ‘제럴드’ 시리즈 등 다양한 가격대와 디자인의 서재 가구들이 잘 팔리는 추세다.

까사미아 마고 데스크(출처=까사미아)
까사미아 마고 데스크(출처=까사미아)

이와 함께 까사미아는 온라인몰에서 연말까지 새해 시작 전 합리적인 가격으로 서재를 꾸밀 수 있도록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까사미아의 인기 베스트셀러 상품인 ‘스튜디오’ 시리즈와 ‘에디트’ 시리즈는 책상ㆍ의자 세트로 구매 시 최대 25%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또 효율적인 수납 구성이 가능한 모듈형 서재 가구 ‘밀리’ 시리즈의 책상 세트, 모던한 디자인에 실용성을 더한 ‘에디트’ 수납 책상도 행사 기간 내 특별가에 구매할 수 있다.

까사미아 관계자는 “새해를 맞아 자기계발 및 라이프스타일의 업그레이드를 추구하는 소비자가 더욱 늘어날 전망에 따라 가구 업계에서는 홈오피스 관련 상품이 더욱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된다”며 “감각적인 디자인과 실용적인 디테일의 까사미아 서재 가구로 새해에는 오직 나만을 위한 공간을 꾸며보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국목재신문 편집국   webmaster@woodkore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