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디스크 증상 그냥 둘 경우 똑바로 걸을 수 없어져… 간단한 자가진단법 소개
상태바
목디스크 증상 그냥 둘 경우 똑바로 걸을 수 없어져… 간단한 자가진단법 소개
  • 강이태 기자
  • 승인 2020.01.15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크라우드픽)

직장인은 앉아있는 시간이 많아서 디스크가 생기기 쉽다. 디스크의 종류는 목과 허리로 나눌 수 있는데, 허리에 디스크가 생길 경우 몸을 움직일 수 없게 돼 빠른 치료로 이어질 확률이 높다. 하지만 목이 아프면 일상생활이 어려울 정도로 아프지 않으며 몸 상태가 회복될 경우 통증이 없어져서 심각성을 잘 모른다. 통계에 의하면 허리통증 때문에 치료받는 환자는 230만명인데 비해 목디스크는 193만명으로 적다. 그러나 제대로 된 치료를 받지 않으면 두통을 비롯해서 스트레스성 질환의 원인이 된다.

목디스크 증상 자가진단 하는 법

목디스크 여부는 자가진단을 이용해 알아보는 것이 가능하다. 우선 디스크가 있으면 손가락에 감각이 떨어져서 섬세함이 떨어지게 된다. 따라서 갑자기 글씨를 잘 못쓰거나 단추 잠그는 게 어려우면 목디스크를 의심해야 한다. 또한 젓가락질이 힘들고 동그라미가 안그려진다면 병원에 가서 진단을 받아야 한다. 만약 디스크가 있을 경우 목과 팔의 신경을 누르기 때문에 어깨부터 손까지 저리게 된다. 어깨와 손에 났던 쥐가 팔을 머리 위로 올리면 아프지 않을 경우 디스크 때문일 수도 있다. 실제로 목디스크가 있는 사람들이 병원을 방문할 때 만세를 한 채 진료실로 들어온다. 앞서 말한것 외에도 힘이 약해지기 때문에 손가락 마디마다 힘이 떨어지게 된다. 그러므로 손가락을 붙이면 20초를 못버티고 멀어지게 된다. 또한 하체의 기능이 떨어지면서 걸을 때 휘청거리게 된다. 더 확인해보고 싶다면 바닥에 일직선을 그린 다음 그 위를 걸으면 된다. 만약 어긋나게 걸으면 목디스크의 가능성이 있다.

목디스크, 하루 5분으로 해결

목디스크 때문에 계속 아프면 병원에 가서 치료를 받아야 하지만 초기 디스크는 운동을 해서 나아지게 할 수 있다. 특히 목 근력을 키우면 목 디스크를 방지할 수 있다. 목 근력 키우는 운동을 알아보자. 팔을 들어서 머리를 감싼 다음 들었던 팔 쪽으로 목을 기울여준다. 이 때 옆쪽의 목이 당겨야 운동이 되는 것이다. 또 시선을 정면에 둔 다음 양 손 엄지손가락을 이마 옆에 두고 팔꿈치를 어깨와 수평이 되도록 모은다. 한편 어깨를 돌리는 방법도 있다. 팔을 높이 들어서 팔꿈치, 손을 어깨와 수평으로 한다. 그 다음 팔에 힘을 빼고 어깨를 빠르지 않게 돌려야 한다.

강이태 기자   ekdudgg@nat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