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코투어, 설명절 아이와 함께 즐기는 전국 민속체험, 문화행사 소개
상태바
고코투어, 설명절 아이와 함께 즐기는 전국 민속체험, 문화행사 소개
  • 이지민 기자
  • 승인 2020.01.21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목재신문=이지민 기자] 숙박 앱 고코투어(대표 박기범)가 다가오는 설명절을 맞아 가족들과 즐길 수 있는  풍성한 문화행사를 한 눈에 볼 수 있도록 공개했다.

《국립공주박물관》은 24일(금) 선착순 300명에게 복주머니를 나눠주고 풍물놀이 공연 등을 진행한다. 또한 쥐띠생 참여자에게 다이어리를 제공하는 등 풍성한 행사가 펼쳐지며 25일 설 당일은 쉰다.

《부산정관박물관》 24일부터 27일까지 경자년 설맞이 한마당 문화행사를 개최한다. 박물관 관계자는 “자녀와 함께 박물관은 찾은 가족들이 3D펜을 활용한 색다른 체험학습과 개편된 전시실 관람을 통해 문화재에 대한 흥미와 이해도를 높이는 유익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민속촌》에서 설 연휴 첫날부터 2월 9일까지 2020년 정월 맞이 ‘새해야 이리오너라 행사가 진행된다. 그외에도 ‘추억의 그때 그 놀이’, ‘눈썰매장’, ‘설원의 사냥꾼’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풍성하다.

《서울광장스케이트장》에서 24일부터 27일까지 서울특별시체육회가 진행하는 문화행사가 펼쳐진다. 24일은 오후 1시부터 퓨전국악 공연, 사또를 이겨라, 등의 공연을 진행하고, 25일 설날 당일 오후 1시부터 고리던지기대회, 해금연주, 윳놀이 가족 대항전, 전통예술 공연 사물놀이 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어 26일은 시민참여형 이벤트와 국악비보이 공연이 예정되어 있으며 27일 오후 1시부터 해금연주, 윷놀이, 사물놀이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속초시립박물관》은 설날 25일과 26일 한복착용 관람객에게 무료입장 혜택을 제공한다. 뿐만 아니라 호박엿 귀밝이술 등 전통먹거리 체험과 다양한 민속체험행사가 마련되어 직접 우리 세시풍속을 이해하고 체험할 수 있다.

《국립춘천박물관》은 25일 설날 당일을 제외한 연휴기간 ‘설 맞이 우리문화 한마당’을 마련했다. 강원서학회원 서예가의 ‘입춘첩 가훈쓰기’에서 무료로 입춘첩과 우리집 가훈을 받아갈 수 있으며 ‘떡메쳐서 인절미 만들기’ 체험을 통해 전통음식을 직접 만들어 시실해 볼 수 있다.

이지민 기자   koreawin86@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