젖어버린 휴대폰 구할 때 자연건조 필수
상태바
젖어버린 휴대폰 구할 때 자연건조 필수
  • 강이태 기자
  • 승인 2020.01.29 0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픽사베이)

현재 대부분의 사람들이 스마트폰을 오랜 시간 사용하고 있다.

시간과 장소의 제약 없이 스마트폰을 사용하다보면 다양한 문제가 나타날 수 있다.

대표적으로 일어나는 문제는 ▲침수 ▲파손 ▲방전 ▲분실 등이다.

그 중 물에 핸드폰을 빠뜨리는 침수 사고는 계절과 시간을 가리지 않고 흔히 발생된다.

최근 소비자들로부터 선보여진 애플의 아이폰 및 삼성전자의 갤럭시 시리즈 등 최신 휴대폰 속의 기능에는 생활 방수 기능까지 탑재하면서 침수되어도 특별한 문제없이 스마트폰을 이용할 수 있다.

그러나 이처럼 스마트폰에 생활 방수 기능이 탑재되어 있어도 모든 침수를 완벽하게 막아 주기는 힘들다.

이에 침수된 휴대폰을 어떻게 대처해야 할 지 자세히 알아보자.대부분의 사람들이 스마트폰이 물에 빠져서 전원이 들어오지 않는 등 반응이 없을 때 당황한 나머지 전원을 키는 행동을 한다.

하지만 이러한 행동은 절대 해선 안된다.

침수된 핸드폰의 전원을 켤 경우 전기 부품이 합선되어 휴대폰에 고장을 일으키기 때문이다.

따라서 핸드폰이 물에 빠졌다면 당황하지 말고 침착하게 가볍게 물을 털고 마른 수건으로 물기를 꼼꼼히 닦아준 뒤 A/S 센터로 이동하는 것이 현명하다.

이와 더불어, 배터리 분리가 되는 분리형 스마트폰은 배터리를 분리한 뒤 서비스센터에서 점검을 받는 것이 좋다.대부분의 사람들이 물에 빠뜨린 스마트폰을 말리려 드라이기 혹은 온풍기를 이용해 건조시키곤 한다.

하지만 이러한 행동 역시 위험하다.

헤어드라이기나 온풍기의 열로 인해 핸드폰 속 부품들이 망가질 수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휴대폰 수리비를 아끼고 싶다면 헤어드라이기 또는 온풍기로 건조시키는 방법은 삼가하고 물기를 제거해 핸드폰을 모두 분리한 채 자연건조로 최소 5시간 이상 건조시킨 후 제조사 A/S센터에 방문하는 것이 가장 좋다.

이 외에도 습기를 잘 흡수하는 쌀 속에 휴대폰을 넣어 부품 속 물기를 없애는 방법도 있으니 미리 참고해두면 좋다.

강이태 기자   ekdudgg@nat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