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조문화재 보존제, 임업진흥원 방부성능 시험 의무화
상태바
목조문화재 보존제, 임업진흥원 방부성능 시험 의무화
- 문화재 수리 표준시방서(문화재청고시 제2019-125호) 개정-
  • 윤형운 기자
  • 승인 2020.04.11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목재신문=윤형운 기자] 한국임업진흥원(원장 구길본)은 목재보존제에 대한 방부성능 시험을 수 있는 인력과 시험환경을 고루 갖춘 국내 유일의 전문기관이다진흥원은 한국임업진흥원 표준시험법을 제정하여 목재보존제의 성능 시험을 수행해 왔으며, 목조문화재 보호대책 마련을 위해 타부처와의 협력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왔다 올해부터 문화재수리 표준시방서(문화재청고시 제2019-125) 개정에 따라 목재보존제 성능 확인은 우리 원의 시험으로 의무화 되었다.

구길본 원장은우리 기관이 문화재의 역사적 가치를 보존하는데 기여할 수 있게 되어 보람을 느낀다고 밝히며, 목조문화재의 맞춤형 서비스 강화하겠다.”고 굳은 의지를 표명하였다.

 

윤형운 기자   kingwood22@naver.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