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2월 원목 국별 수입통계
상태바
2020년 2월 원목 국별 수입통계
  • 송관복 기자
  • 승인 2020.04.13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2월 목재류 수입통계를 구독자의 이해와 편익을 위해 3년간 누계집계 방식으로 개편했다. 물량은 천불기준으로 소수점 둘째자리까지 기록했고, 원목은 단가를 산출했다. 또한 수출통계도 작성해 이해를 돕고자 했다. 집계는 금액대비 순으로 정렬했다.

2020년 2월 누계집계 기준으로 수출 및 수입 모든 품목이 전년대비 크게 감소했다. 코로나19영향과 국내 건설시장 영향이 크게 나타난 것으로 보인다. MDF 수입이 49%나 가장 큰 폭으로 감소했다. 목재칩(펠릿)은 35%, 제재목은 33% 줄었고, 수출도 30%가 줄었다. 합판의 수입량이 5% 밖에 줄어들지 않아 수요에 비해 공급이 조금 줄었음을 보였다. 단판수입도 21%나 감소해 국내 합판제조 물량도 계속 줄어가는 것으로 파악된다. 물량대비 금액을 분석하면 대분의 품목들이 더 싼 소재들을 구매하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전년동기 누계 금액 대비
원목수입 15%▼ 합판수입 5%▼ MDF수입 49%▼ 목탄수입 29%▼ 목재칩(펠릿)수입 35%▼ 제재목수입 33%▼ 단판수입 21%▼ PB 및 OSB수입 14%▼ 성형목재수입 10%▼ 수출전체 30%▼

[한국목재신문=송관복 기자]

2020년 2월 원목 국가별 수입통계분석

2월 원목 국가별 수입은 활엽수 원목은 미국이 금액적으로 가장 많았고, 물량은 파푸아뉴기니가 가장 많은 양이 수입됐다.  침엽수는 뉴질랜드가 물량면이나 금액면에서 많은 차이를 내며 선두를 차지했다. 2월 원목 총량은 40만㎥이고, 금액은 5,700만$에 달했다. 원목수입 금액은 전년 동기에 비해 15% 줄었다.

2020년 2월은 전년도 동월에 비해 7천㎥ 양이 줄었으며, 금액은 1천만$나 줄어 원목의 가격이 낮은 쪽으로 이동하는 것으로 보인다. 낮은 가격으로의 이동은 주로 침엽수재에서 대부분 나타나고 있어 산업재로 사용하는 시장의 상황이 좋지 않음을 뜻한다.

송관복 기자   bryan7703@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