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조합중앙회, 한국형 산림뉴딜 이끈다!
상태바
산림조합중앙회, 한국형 산림뉴딜 이끈다!
한국동서발전(주)과 손잡고 산림부산물 등 미이용 산림바이오매스를 국가에너지원으로 활용하기로
  • 윤홍지 기자
  • 승인 2020.07.09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목재신문=윤홍지 기자]

산림조합중앙회(회장 최창호)는 7월 8일(수), 서울 송파구 소재 산림조합중앙회 회의실에서 최창호 산림조합중앙회장, 박일준 한국동서발전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한국동서발전(주)과 미이용 산림바이오매스를 국가에너지원으로 활용하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그동안 벌채 후 산림에 방치되어 수해 등 산림재해를 유발하던 임지잔재 등의 부산물과 숲가꾸기산물, 산불·병해충 피해목 등의 미이용 산림 바이오매스를 발전 연료로 활용하는데 상호협력하기로 하였다.

최창호 산림조합중앙회장은 “그동안 산림에 방치되어 활용하지 못했던 벌채 산물 등을 수집하여 발전 연료로 공급함으로써 에너지 수입대체 효과를 높이고 산림일자리 창출효과 및 산주에게 소득이 더 돌아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산림조합중앙회는 지난 3월 말 한국동서발전(주)에 강원도 고성 산불 피해목 등 미이용 산림바이오매스 1만 톤 공급계약을 체결한 바 있으며, 향후 2030년까지 벌채사업 확대(250만 톤/년)를 통해 발전용 산림바이오매스 원료공급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윤홍지 기자   yhj6791@naver.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