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회 나무의사 자격시험 1차 시험, 철저한 방역관리 속에서 안전하게 마무리
상태바
제4회 나무의사 자격시험 1차 시험, 철저한 방역관리 속에서 안전하게 마무리
2월 22일(월), 한국임업진흥원 나무의사 자격시험 합격자 발표
  • 윤홍지 기자
  • 승인 2021.02.23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목재신문=윤홍지 기자]

한국임업진흥원(원장 이강오, 이하 진흥원)은 지난 2월 6일(토), 제4회 나무의사자격시험 1차(필기) 시험 종료 후 14일 간 모니터링 한 결과 코로나19 관련 특이사항 없이 안전하게 마무리 하였다.

이번 시험은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예방 및 자격시험의 안정적인 운영을 위해 시험 시행 전 자격시험 응시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관리 대상자 여부를 확인하였으며 동시에 개인별 문자 서비스를 통해 사전 자가 진단을 시행했다.

시험 당일 시험장에서는 거리두기 및 동선 관리를 통해 수험자 간 접촉을 최소화 하였다. 수험자들은 시험장 입장 시에 손 소독 후 발열 등의 증상이 있는지 확인을 거쳤으며, 시험장 내에서는 마스크를 의무적으로 착용하였다.

또한, 시험 종료 후 14일 간 수험자 및 시험 관계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관련 모니터링을 통해 안전한 자격시험 운영을 위해 만전을 기했다.

한편, 1차 시험 결과는 오늘부터 진흥원 나무의사 자격시험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문자 서비스를 통해 관련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다. 제4회 나무의사 자격시험 2차(실기) 시험은 4월 24일(토) 예정이며, 원서접수는 3월 15일(월)부터 19일(금)까지다. 이강오 원장은 “수험자들의 적극적인 시험 방역 관리 협조 덕분에 이번 자격시험이 안전에게 잘 시행될 수 있었다”면서 “앞으로도 안전한 시험 시행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윤홍지 기자   yhj679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