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 MBC 건축박람회’ 국내 건축문화의 현주소를 나타내다
상태바
‘2011 MBC 건축박람회’ 국내 건축문화의 현주소를 나타내다
  • 연보라 기자
  • 승인 2011.09.21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일부터 4일까지 나흘간 열린 ‘2011 MBC 건축박람회’에는 모두 350여 업체가 참가해 3000여 개의 최신 건축 자재와 시공기술을 선보였다. 타 전시회와 홀을 나눠 사용하는 바람에 예년에 비해 좁아진 면적이었음에도 불구하고 수많은 인파로 북새통을 이뤘던 이번 MBC 건축박람회에서 눈에 띄는 업체들을 모아보았다.

 

특수목의 강자 ‘와이엘’

특수목업체 와이엘(대표 성열찬)은 오크, 스기, 히노끼, 부빙가, 느티나무 등 여러 수종의 최고급 DIY용 특수목을 들고 나왔다. 또 북미산 레드오크 집성재와 계단판, 조립식 마루바닥판도 선보였다.
분당에 매장이 있는 와이엘은 하드우드 및 각종 집성재를 4면 대패 된 상태로 샌딩, 재단 가공 서비스까지 제공하고 있어 취미 목공인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고재 총출동~ ‘에이스임업’

  국내 최대의 낙엽송 공급업체인 에이스임업(대표 하종범)은 신제품 고재를 중심으로 한 내외장재와 함께 계단재, 뿌리공예 탁자·의자 세트 등을 선보여 많은 관람객들의 발길을 붙들었다. 특히 각 수종별로 원판과 고재 가공한 것을 나란히 설치하여 보는 이로 하여금 다양한 느낌을 비교해볼 수 있도록 부스를 구성한 점이 눈길을 끌었다.

친환경 엠보합판 ‘동성리에코’

동성리에코(대표 배동국)는 엠보싱 바닥재 및 벽재와 낙엽송 합판에 엠보싱 처리를 하고 친환경 도장을 한 ‘리에코 엠보 판넬’을 선보였다. 엠보가 살아있는 입체적인 표면질감과 다양하고 은은한 파스텔톤의 색상으로 많은 주목을 받았다.(053-382-1801)

목재의 변신은 무죄~ ‘케이디우드테크’
케이디우드테크(대표 홍준)는 목재로 만든 아트월 ‘KD 모자이크 타일’과 ‘고밀도 카본우드’를 선보였다. KD 모자이크 타일은 코코넛 열매 껍질 혹은 목재 조각들로 제조되는데 고밀도 카본우드는 간벌을 통해 발생하는 소구경 목재 등 경제성이 없는 목재를 고압 프레스로 압축해 제조하는 고기능성 제품으로 표면강도가 강하고 수분에 의한 변형이 적다.(02-3401-5525)

연보라 기자   bora@woodkore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