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림목재, 팔레트 전용 창고 마련
상태바
영림목재, 팔레트 전용 창고 마련
  • 유현희
  • 승인 2002.06.20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00㎡규모…자재 및 제품 관리 강화
종합목재 회사 영림목재(주)(대표 이경호)는 남동공단 내 공장에 800㎡의 팔레트 전용 대단위 창고를 마련했다.
지금까지 팔레트에 사용되는 목재는 비교적 저급의 목재로 제작한다는 인식이 일반화돼 있어 자재 관리를 소홀히 해왔던 것이 업계의 현실이었다.
이로 인해 자재 및 팔레트 완제품이 직사광선과 빗물에 노출돼 할렬과 간혹 부패가 된 목재가 일부 섞여 팔레트를 제작하게 되는 폐단이 있었다.
영림목재 관계자는 “이러한 업계의 폐단을 근절시키고 확실한 품질관리와 타사 제품과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팔레트 제조 업계에서는 처음으로 팔레트 자재 및 완제품을 완벽하게 보관할 수 있는 팔레트 전용창고를 신축하게 됐다.”고 창고 설립 배경을 설명했다.
유현희   hyunhee@woodkore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