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산 남북공동 방재사업
상태바
금강산 남북공동 방재사업
  • 서범석
  • 승인 2004.07.26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산지보전협회(회장 김성훈)는 최근 금강산 지역 소나무를 살리기 위한 남북공동방재사업 계획을 작성, 관계기관에 건의하는 한편 북한측에도 제안키로 했다.

최근 북한 금강산 지역을 다녀온 산지보전협회 관계자에 따르면 금강산 주변의 자생 소나무가 솔잎혹파리 피해를 입어, 방치할 경우 2~3년 내에 대부분 고사될 위기에 처해 있다고 밝혔다.


서범석 기자 seo@woodkorea.co.kr

서범석   seo@woodkore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