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L&C, 특판 가구시장 진출로 넵스 바짝 추격
상태바
한화L&C, 특판 가구시장 진출로 넵스 바짝 추격
  • 편슬기 기자
  • 승인 2017.06.28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구 단신

샷시·창호 업체인 한화L&C가 지난해 특판용 가구 시장에 진출해 점유율을 빠르게 확대하면서 매출 4위 넵스를 위협하고 있다. 엎친 데 덮친 격으로 넵스는 지난해 초 주요 거래처였던 두산건설의 물량이 끊긴 것으로 확인됐다. 넵스는 지난해 매출액이 급감하며 실적에 적신호가 켜졌다. 업계는 넵스가 시장 점유율을 유지하기 위한 출혈경쟁도 불가피할 것으로 보고 있다. 이에 더해 건자재 사업을 영위했던 한화L&C가 지난해 5월 특판용 가구 시장에도 진출하면서 넵스의 위치는 흔들리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대형 거래처가 끊긴 넵스와 달리 한화L&C는 기존 영업망을 토대로 급격히 성장하고 있기 때문이다.
 

편슬기 기자   psk@mediawood.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