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케미칼-동하, 친환경 WPC 공동 개발 대기업과 중소기업 동반성장 모델 제시
상태바
SK케미칼-동하, 친환경 WPC 공동 개발 대기업과 중소기업 동반성장 모델 제시
  • 이한솔 기자
  • 승인 2018.04.22 2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초의 친환경 WPC 개발
기업간 상생협력을 통한 WIN-WIN

SK케미칼(대표 김철)은 12일 목재 개발 전문기업 동하(대표 황재순)와 1년여의 협력 끝에 친환경 목재플라스틱복합재 ‘WPC(Wood Plastic Composite)’의 개발에 성공했다. 친환경 소재가 적용된 목재플라스틱복합재의 개발은 이번이 국내 최초다. 
시작은 SK케미칼의 특허였다. 실제로 SK케미칼은 자사의 친환경소재 ‘에코젠’을 활용해 기존 폴리비닐클로라이드(PVC), 폴리프로필렌(PP) 등을 대체할 WPC 복합재용 코폴리에스터를 개발해 지난해 1월 특허를 출원했다. 이후 동하와 협력 관계를 구축한 뒤 제품개발 초기부터 전문 연구인력을 파견해 에코젠에 대한 정보와 가공 노하우를 공유하고 기술 개발을 지원해 친환경 WPC를 출시할 수 있었다. 

이번 WPC 복합재는 친환경성이 뛰어남은 물론 기존 제품보다 1.5배 이상 무거운 하중을 견디는 강력한 내구성을 자랑한다. 또한 외부 기온변화에 따른 수축과 팽창을 50% 이하로 낮출 수 있어 시공비와 유지·보수비용 절감도 가능하다.
동하 황재순 대표는 “전문 인력과 노하우가 풍부한 대기업과의 협력을 통해 자체 연구로는 불가능했던 품질개선과 신제품 개발에 성공했다”며 “다른 중소기업들도 상생협력을 통해 윈-윈하는 사례가 많아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SK케미칼 김태영 ADC센터장은 “오는 5월 미국 올란도에서 열리는 플라스틱 업계 최대 컨퍼런스 ANTEC에서 신기술을 발표할 예정”이라며 “이를 계기로 글로벌 시장 진출을 적극 타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한솔 기자   han@mediawood.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