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다산신도시 핵심 인프라 조성 앞둔 입지에 ‘힐스테이트 지금 디포레’ 9월 분양 예정
상태바
현대엔지니어링, 다산신도시 핵심 인프라 조성 앞둔 입지에 ‘힐스테이트 지금 디포레’ 9월 분양 예정
  • 윤홍지 기자
  • 승인 2020.08.18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지 주변 시청·법원·경찰서 등 공공기관 들어서 높은 기대감 형성
광역 교통호재 이어지면서 서울 접근성 더욱 향상
도보권 내 황금산·황금산 문화공원 등 그린 인프라 조성돼 높은 쾌적성
대규모 상업시설 함께 분양으로 투자자 이목 끌어

[한국목재신문=윤홍지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은 오는 9월 경기 남양주시 다산신도시 지금지구 일대에 주거복합단지 ‘힐스테이트 지금 디포레’를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다산신도시 내 다수의 공공기관 등 주요 인프라를 잇는 구심점 역할을 할 핵심입지에 들어서는데다가 연이은 아파트 규제로 오피스텔·상가가 반사이익을 누리고 있어 투자자들의 높은 관심이 예상된다.

힐스테이트 지금 디포레 투시도
힐스테이트 지금 디포레 투시도

힐스테이트 지금 디포레는 총 840실 규모의 오피스텔(지상 4층~10층)과 단지 내 상업시설 ‘힐스 에비뉴 지금 디포레’(지하1층~지상3층)로 구성된 대형복합시설이다. 오피스텔은 전용면적별로 ▲55~58㎡A 98실, ▲47~53㎡B 728실, ▲55㎡C 14실로 구성될 예정이다.

최근 강도높은 부동산 규제 대부분이 아파트 시장을 겨냥한 반면 수익형 부동산은 비교적 규제 영향이 덜해 오피스텔·상가로 구성된 이번 단지는 더욱 각광받을 전망이다. 실제로 청약통장, 자금조달 계획서가 필요하지 않으며 대출규제도 받지 않는다.

 

▣ 우수한 입지에 미래가치 높은 다산신도시에 공급

무엇보다도 힐스테이트 지금 디포레는 탁월한 입지 덕택에 풍부한 배후수요를 자랑한다. 먼저 단지가 들어서는 다산신도시 일대는 1만 6800여 세대가 거주해 수도권 동북부 최대 거점도시로 거듭나고 있으며 단지는 그 중에서도 중심상업지구의 최중심지에 들어선다.

여기에 시청·법원·경찰서 등 다수의 공공기관들이 단지를 둘러싸는 형태로 들어서고 있어 더욱 기대감이 높다. 현재 남양주시청 제2청사, 의정부지방법원(남양주시법원), 남양주교육지원청 등이 위치해 있으며 추가로 의정부지방검찰청(남양주지청), 의정부지방법원(남양주지원) 등도 공사가 한창 진행 중이다. 사업들이 속속 완료되면 일대는 이곳에 종사하는 직장인 수요까지 확보해 자족기능까지 갖춘 지역으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된다.

 

▣ 사통팔달 쾌속 교통망 갖춘 수도권 중심지

우수한 광역 교통망도 갖췄다. 도보 8분거리에 경의중앙선 도농역이 위치한 역세권으로 청량리까지 20분, 잠실·강남까지는 30분 대로 도달 가능해 강·남북 모두 접근이 용이하다. 공덕, 디지털미디어시티 등 주요 업무지구로도 환승없이 도달할 수 있다. 차량으로도 편리한 이동이 가능하다. 경춘로, 북부간선도로를 이용하면 서울을 비롯한 근교 지역 곳곳을 누빌 수 있으며 수도권제1순환고속도로를 통해 경기도 전역으로도 이동이 수월하다.

추가적인 교통호재도 잇따라 서울 접근성이 대폭 향상된다. 우선 GTX-B노선(2022년 착공예정) 개통 시 도농역에서 서울역까지 30분 내 진입이 가능해지며 8호선 연장사업인 별내선과 경의중앙선역 신설(왕숙2지구)도 예정돼있다. 출·퇴근시간 교통 체증을 완화해줄 왕숙천변로, 수석대교 등 도로교통망도 확충된다.

 

▣ 상업시설도 함께 들어서 편리한 생활 인프라 누려…

주거 편의성을 높여주는 탄탄한 생활인프라도 강점이다. 단지가 중심상업지구에 위치한 만큼 다양한 상가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고 현대프리미엄아울렛 남양주점(2020년 11월 오픈예정), 롯데백화점(구리점), 이마트(다산점), 구리농수산물도매시장 등 대형편의시설과도 가깝다. 이 외에도 양정초, 도농중, 동화중, 동화고, 남양주체육문화센터 등도 도보권에 위치해있다.

쾌적한 자연환경도 눈길을 끈다. 단지 바로 앞에 ‘경의중앙선 철도복개 및 공원화 조성사업’ 추진으로 철로를 덮어 길이 594m, 폭26.5m의 문화공원(2024년 완공 예정)이 조성된다. 공사가 완료되면, 입주민의 안전과 편의가 개선될 전망이다. 단지는 황금산의 그린인프라를 걸어서 이용 가능하며, 3만 여 ㎡ 규모의 황금산 문화공원도 단지 바로 앞에 위치해 있어 쾌적한 그린 인프라를 누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현대엔지니어링, ‘힐스테이트’에 걸맞는 특화설계 선보여…

지역 내 힐스테이트 브랜드는 이미 성공신화를 이룩한 바 있다. 2020년 아파트 브랜드 평판 1위(한국기업평판연구소 조사)에 달하는 힐스테이트는 앞서 ‘힐스테이트 다산’, ‘힐스테이트 황금산’을 지역 내 성공적으로 공급한 바 있다. 이번 힐스테이트 지금 디포레 역시 힐스테이트 이름에 걸맞은 설계와 상품으로 구성해 선보일 예정이다.

현대엔지니어링은 단지 내부에 지역 내 희소성 높은 투룸 평면과 다락 및 테라스 설계(일부호실 적용)로 공간활용도를 극대화했다. 최근 다산에 공급된 오피스텔은 대부분 1~1.5룸 설계인 데다가 다산진건지구에 공급이 집중돼 있어, 지금지구에서 넉넉한 면적의 투룸 오피스텔을 찾던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을 전망이다.

단지 내 대규모로 조성되는 ‘힐스 에비뉴 지금 디포레’ 상업시설도 눈에 띈다. 총 분양면적이 4만 2583㎡ 에 달하는 상가에는 가시성과 유인성을 높인 외관 특화 설계가 적용된다.

부동산 관계자는 “현재 다산신도시는 기존의 배후수요와 더불어 시청, 법원, 경찰서 등까지 속속 들어서고 있어 타 지역과 비교해봐도 밀리지 않는 미래 가치가 뛰어난 곳” 이라며 “힐스테이트 지금 디포레는 단지 내외부 상권이 뛰어나고 기본 인프라도 훌륭하게 갖추고 있어 투자자는 물론 실수요자의 선호도 기대된다” 고 말했다.

윤홍지 기자   yhj679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