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적가치를 실현하는 산림형 사회적경제기업 지원 확대
상태바
사회적가치를 실현하는 산림형 사회적경제기업 지원 확대
비대면 판로개척, 온⋅오프라인 판촉 및 홍보 확대로 코로나19 위기 극복
  • 윤홍지 기자
  • 승인 2021.01.26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목재신문=윤홍지 기자]

산림청(청장 박종호)은 올해도 산림이 지닌 사회적가치 확산을 위해 산림분야 사회적경제기업 발굴⋅육성 확대를 지속해 나갈 계획이다.

사회적경제로 진입을 희망하는 신규창업자 및 기존 산림기업에 대해 자문⋅교육 등을 지원하여 산림형 사회적경제기업을 확대하고, 산림일자리발전소를 통해 산림자원을 활용하는 주민사업체를 발굴⋅육성하여 사회적경제기업 등으로 창업을 지원한다. 사회적경제기업은 연간 200개 기업을 대상으로 지원하여 발굴⋅육성하고 산림일자리발전소는 전국 45개 지역에서 225개 주민사업체를 운영하여 육성한다.

특히, 올해에는 사회적경제기업 발굴 확대와 더불어, 산림형사회적경제기업을 진단하고, 기업의 발전단계별로 전략적인 지원을 운영할 계획이다.

신생기업들이 어려움을 겪는 회계, 세무, 노사관계 등을 자문 할 수 있는 전문가를 구성하고,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2020년 11월 산림형 사회적경제기업의 코리아메가쇼 참여.
2020년 11월 산림형 사회적경제기업의 코리아메가쇼 참여.

또한, 코로나19 확산이 장기화하면서, 산림형 사회적경제기업의 활성화를 위해 비대면 판로개척, 온⋅오프라인 판촉 및 홍보 확대 등 다각적인 판로⋅마케팅 지원을 실행한다.

지역을 기반으로 지역산림자원을 활용하여 산림 업종을 개발하고 주민사업체를 발굴⋅육성을 지원하는 산림일자리발전소의 기능과 역할을 강화한다.

산림일자리발전소를 통해 발굴된 주민사업체는 창업 단계별로 창업→도약→성장지원을 받아 지역에서 안정적으로 정착하고 사업을 지속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산림청 김종근 산림일자리창업팀장은 “산림형 사회적경제기업의 활성화로 고용창출, 고용안정, 유휴인력 활용 등의 사회적경제 순기능을 강화할 수 있다”라면서, “코로나19라는 위기 속에서 산림형 사회적경제기업이 지역문제를 해결하고, 본연의 사회적가치를 실현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윤홍지 기자   yhj679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