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특집
[한국목재신문 건축·조경 단신] 전북 전주시 한옥마을 주변 복합단지 들어선다

전북 전주시 한옥마을 인근에 호텔식 서비스를 제공하는 오피스텔 등을 갖춘 복합단지가 들어선다. 전주시 완산구 서노송동에 조성되는 ‘전주 스마트 플러스(조감도)’는 오피스텔과 호텔, 근린생활시설을 갖춘 복합단지로 지어진다. 
오피스텔은 지하 5층∼지상 9층, 전용면적 18∼22㎡, 98실로 구성된다. 오피스텔은 콤비냉장고, 드럼세탁기 등 생활에 필요한 모든 옵션이 빌트인으로 설계됐다. 단지에 ‘베스트웨스턴 플러스 전주’ 호텔(249실)이 들어서는 만큼 입주자는 필요에 따라 호텔의 조식, 청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전주한옥마을이 약 370m 거리에 위치하며, 주요 관광명소를 도보로 이용할 수 있다. 홍보관은 서울 강남구 논현동 165-3번지 6층에 있다.      

이명화 기자  lmh@mediawood.co.kr

<저작권자 © 한국목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