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승수 한샘 회장 취임 “국내시장 매출 10조 도전할 것”
상태바
강승수 한샘 회장 취임 “국내시장 매출 10조 도전할 것”
  • 한국목재신문 편집국
  • 승인 2019.12.02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승수 한샘 신임 회장이 2일 서울 마포구 사옥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취임사를 하고 있다.
강승수 한샘 신임 회장이 2일 서울 마포구 사옥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취임사를 하고 있다.

[한국목재신문=한국목재신문 편집국] 한샘은 2일 서울 마포구 한샘 상암동 사옥에서 강승수 신임 회장의 취임식을 열었다.

이날 강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1970년 단돈 200만원의 자본금과 7평 규모 사무실에서 출발한 한샘이 국내 1위 종합 홈 인테리어 기업이 될 수 있었던 것은 지난 50년간 꿈과 열정을 가지고 두려워하지 않고 도전했기 때문이라며 “앞으로 디지털 시대 글로벌 홈 인테리어 시장에서 변화를 주도하는 새로운 50년의 도전을 시작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강 회장은 회사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방안으로 디자인 디지털 인재육성 등 세 가지를 꼽았다그는 “‘·서양을 넘어서는 디자인을 통해 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을 선도하고 홈 인테리어 사업에 IT 기술을 접목해 고효율고부가가치 사업구조로 혁신할 것이라며 “자율과 창의의 기업 문화로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고 목표에 도전하는 한샘을 만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어 그는 “토탈 홈 인테리어 공간 패키지를 구성하고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유통해 국내시장 매출 10조에 도전할 것이라며 국내에서 축적된 역량을 바탕으로 해외시장에서 현지화 해 나갈 것이라고 구체적인 목표를 발표했다.

강 회장은 한샘의 성장에 함께해 준 고객, 대리점과 협력업체, 일선 근무자, 주주에게도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임직원들에게는 “자부심과 긍지를 가질 수 있는 회사로 한샘을 변화시켜 가겠다고 말하며 상호존중과 신뢰를 바탕으로 소통을 활성화하고 자율과 창의를 발휘할 수 있는 수평적인 기업문화를 만들어 가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마지막으로 “초일류기업을 만들어보겠다는 열망을 품고 미래를 향해 도전해 간다면 반드시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사랑 받는 한샘을 만들어 갈 수 있다 “많은 젊은 인재들이 함께 도전해 미래 한샘의 주역이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국목재신문 편집국   webmaster@woodkorea.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