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7.2.24 금 19:26
특집
인테리어
산림청 조직 개편… 목재산업 여전히
목구조, 3층 이상 내진설계 변함없어
칠레 최대 산불, 40만㏊ 집어 삼켜
목재업계 “목재산업과 과장은 임시 정
남들보다 더디지만 천천히 성장하는 목
언제쯤....
공방 자재-◆집성판/정도교역, 나무친
한샘·에몬스 ‘매직미러’ 일년만에 판
“배경이어도 좋아” 인기 드라마 협찬
목조건축 분야 세계 최고 권위 201
목재의 지속가능한 이용에 관한 법률
건축
DIY
도서판매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미디어우드/등록번호:서울아01281/등록일자:2010년6월29일/제호:한국목재신문/발행인:(주)미디어우드 윤형운/편집인:윤형운
발행소(주소):서울 영등포구 여의대방로43라길 6 신길프라자 515호/발행일자:2000년8월1일/청소년보호책임자:김수현
Copyright 1999 한국목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oodkore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