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생활/문화
GS건설 자회사 자이S&D, 중·소규모 아파트 브랜드 '자이르네' 선봬
  • 한국목재신문 편집국
  • 승인 2019.09.05 09:29
  • 호수 0
  • 댓글 0

[한국목재신문=한국목재신문 편집국] GS건설(대표 임병용)의 자회사인 ‘자이S&D’가 중소규모의 아파트 단지를 대상으로 한 프리미엄 아파트 브랜드 '자이르네'(Xi rene)를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자이르네’는 GS건설 프리미엄 아파트 브랜드인 자이와 별도로 자이S&D가 개발하는 중소규모 아파트 단지에 붙여질 새로운 이름으로, GS건설 아파트 브랜드 '자이'와 ‘부흥 · 전성기’를 의미하는 르네상스의 '르네'를 합성해 만든 것이다. 새로운 중소규모 아파트 ‘자이르네’의 프리미엄 가치를 통해 입주민의 자산가치 극대화에 기여하겠다는 의지가 반영된 것이다.

자이르네BI(출처=GS건설)

자이S&D 관계자는 ”기존의 중소규모 아파트의 경우 상대적으로 브랜드 인지도가 낮은 업체가 단발성으로 시공하는 사례가 많았던 점에 주목하고 이제 중소규모 아파트도 브랜드 프리미엄 가치를 누릴 수 있도록 ‘자이르네’라는 브랜드를 만들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자이S&D는 오피스텔 브랜드 ‘자이엘라’에 이어 아파트 브랜드 ‘자이르네’를 갖춤으로써 중소규모 규모의 주택 개발 사업에 더욱 가속도를 붙이게 됐다.

김환열 자이S&D 대표는 “1인 가구 증가로 소규모 재건축, 가로주택정비사업 활성화 등 정부 정책에 맞춰 주택시장에서 점차 소규모 주택에 대한 수요는 늘어나고 있다”며 “‘자이르네’의 론칭으로 중소규모 아파트에서도 프리미엄의 가치를 누릴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자이르네’는 올해 하반기 공급될 아파트부터 적용될 예정이다.

한편, 자이S&D는 부동산 운영관리 분야 기업으로서, 디벨로퍼(부동산 개발)로서의 역량을 강화하며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올해 하반기 기업공개를 할 예정이다.

한국목재신문 편집국  webmaster@woodkorea.co.kr

<저작권자 © 한국목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GS건설#자이#자이S&D#자이르네

한국목재신문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연관 키워드 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